심상치 않은 비트코인 상승, 앞으로 어떻게 될까?

비트코인의 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승세는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를 통한 제도권 자산의 흐름과 오는 4월 예정된 반감기에 대한 기대감으로 뒷받침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 ※알림 : 왼쪽 하단의 AI챗봇을 이용하시면, 더 많은 정보를 쉽게 찾을 수 있으세요.>

반감기란 비트코인의 블록당 채굴 보상이 반으로 줄어드는 것을 의미합니다. 일반적으로 반감기는 4년마다 발생하며, 이번에도 오는 4월에 예정되어 있습니다.

비트코인의 채굴 보상은 오는 4월부터 블록당 3.125개로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공급이 줄어들면서 가격 상승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비트파이넥스 파생상품 총괄인 재그 쿠너는 “현재 시장 상황을 고려했을 때, 이전 비트코인 사이클에서 관찰되던 반감기 이전의 랠리와 유사한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라고 분석했습니다.

그는 또한 “과거에 이러한 랠리는 반감기 이벤트의 약 8주 전에 시작되었으며, 이번 랠리도 최고점까지 가격을 상승시킬 가능성이 있습니다.

비트코인 시가총액이 1조 달러를 회복한 것은 비트코인 현물 ETF로 인한 자금 유입의 결과”라고 설명했습니다.

최근에는 미국 내 비트코인 ETF 시장에서 매도세를 주도했던 그레이스케일의 GBTC가 매도세를 줄이고 있는 반면, 블랙록의 IBIT 등 다른 비트코인 현물 ETF들이 매수세를 늘리고 있는 모습입니다.

한편, 비트코인 가격 상승에 따라 채굴 기업들의 주가도 상승하고 있습니다. 뉴욕증시에 상장된 주요 비트코인 채굴 기업들의 주가는 지난 5거래일 동안 평균 66.5% 급등했습니다.

클린스파크가 91.7%의 상승률로 선두를 달리고 있으며, 매러선 디지털 홀딩스(67.7%), 라이엇 플랫폼스(55.7%), 허트8(51.1%)가 이를 이어받고 있습니다. 이는 단기간 내에 최소 50% 이상의 수익률을 달성한 것입니다.

비트코인 가격이 5만 달러를 넘어서며 시가총액이 1조 달러를 넘어섰습니다. 오는 4월에는 BTC 반감기가 예정되어 있어 강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14일 기준으로 BTC의 시가총액은 1조 191억 달러를 기록했으며, 최대공급량은 2100만 BTC, 유통량은 전체의 93.46%에 해당하는 1962만 8050 BTC였습니다.

BTC 가격 상승의 원인으로는 BTC 현물 ETF에 대한 지속적인 수요가 지목되고 있습니다.

자산운용사 코인셰어즈는 “지난주에만 ETF에 11억 달러가 유입되었으며, SEC의 BTC 현물 ETF 승인 이후 총 28억 달러가 흘러들어왔습니다”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그동안 자금 유출을 이끌었던 그레이스케일의 GBTC 매도세가 줄어들면서 투자 심리가 강화되고 있다고 합니다.

BTC의 시가총액이 1조 달러를 넘어선 마지막 시기는 2021년 11월이었습니다.

당시 BTC의 가격은 사상 최고치인 6만 9000달러까지 치솟았으며, 가상자산 시장 전체 시가총액도 3조 달러를 돌파했습니다.

다가오는 4월에는 BTC 반감기가 예정되어 있습니다. 이는 BTC의 채굴 보상이 절반으로 줄어들게 되는 시기로, 약 4년마다 주기적으로 발생합니다.

이전의 세 차례의 반감기 이후에는 가상자산 시세가 크게 오른 바 있어, 업계는 BTC 강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한편, BTC는 현재 5만 1921.16달러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15일에는 핀볼드가 보도한 바에 따르면, 비트코인 보유량이 급격히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주요 거래소의 지갑에 보관된 비트코인 양이 6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진 것인데, 이는 투자자들이

거래소 밖으로 비트코인을 옮기는 경향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이는 장기 보유로의 전환을 시사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BTC의 가격 상승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도래할 반감기와 ETF에 대한 지속적인 수요 등이 BTC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기 때문입니다.

비트코인 기사 240226
클릭하면 뉴스로 넘어갑니다.

지속적으로 상승하는 비트코인

1. 비트코인 가격 상승세

비트코인의 가격이 연일 상승하고 있으며, 이는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제도권 자산 편입과 4월 예정된 반감기에 대한 기대감으로 인한 것으로 보입니다.

2. 반감기

비트코인의 채굴 보상이 반으로 줄어드는 것을 의미하며, 이는 4년마다 도래하며, 공급 감소로 인해 가격 상승이 기대됩니다.

3. 재그 쿠너 분석

비트파이넥스 파생상품 총괄은 현재 시장의 움직임이 이전 비트코인 사이클에서 관찰되던 반감기 전 랠리와 유사하다고 분석했습니다.

4. ETF 시장 동향

그레이스케일의 매도세가 줄어들고 있는 반면, 다른 비트코인 현물 ETF들이 매수세를 늘리고 있습니다.

5. 채굴 기업 주가 상승

비트코인 채굴 기업들의 주가가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최근 5거래일 동안 평균 66.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6. BTC 시가총액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은 1조 191억 달러로 기록되었으며, 이는 가격 상승 원인 중 하나로 BTC 현물 ETF에 대한 지속적인 수요가 지목되고 있습니다.

7. BTC 반감기 예정

다가오는 4월에는 BTC 반감기가 예정되어 있으며, 업계는 이로 인해 BTC 강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8. 비트코인 보유량 감소

비트코인 보유량이 급격히 감소하고 있는데, 이는 투자자들이 거래소 밖으로 비트코인을 옮기는 경향이 높아지고 있음을 시사합니다.

9. 기술적 분석(TA) 지표

TD 시퀀셜이 비트코인 일일 차트에서 강한 매도 신호를 보이고 있어, 가격 하락이 기대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앞으로 비트코인 상승세 어떻게 될까?

비트코인의 현재 가격 상승은 여러 요인에 기인하고 있습니다.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를 통한 제도권 자산 편입으로 인한 관심 증대가 있습니다. 이에 더불어 오는 4월 예정된 반감기에 대한 기대감이 있으며, 이는 공급이 감소하여 가격 상승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채굴 기업들의 주가 상승 역시 이러한 가격 상승에 동조하고 있습니다. 허트8, 클린스파크, 매러선 디지털 홀딩스, 라이엇 플랫폼스 등의 비트코인 채굴 기업들의 주가가 상승하면서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또한,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이 1조 달러를 넘어섰으며, BTC 현물 ETF에 대한 지속적인 수요가 가격 상승의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최근 암호화폐 거래소의 비트코인 보유량이 급감하고 있는데, 이는 투자자들이 비트코인을 거래소 밖으로 옮기는 경향이 높아지고 있음을 시사합니다.

앞으로는 이러한 요인들이 계속해서 비트코인 가격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특히 4월에 예정된 반감기 이후에는 가격이 더욱 상승할 가능성이 있다고 생각하고, 이에 따른 투자자들의 반응과 시장의 변화를 계속해서 주시해야 할 것입니다.

더 많은 경제 관련 기사 보기.

lifeaj